회계자격증 비교적 빠른 공부

>

위 사진을 클릭하시면 상세정보를 알 수 있음니다.​​저는 요즈­음 회계자격증을 공부하는데 푹 빠져 지내고 있는 40대 후반 주부입니다. 딸 어린이가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피아노 학원을 등록해서 주스토리마다 다니고 있는데요. 평일에 가득가득 힘들어 하다가도 주스토리에 쌩쌩해져서 등원하는 그 모습을 보니까 저도 직장으로 인해 쌓이는 스트레스, 집안일을 하면서 생기는 스트레스를 좀 해소하고 싶은 감정이 들더라고요.​역시한 나이가 드니 이전에는 하지 않았던 공부도 하고 싶다는 생각이 생겼고요. 따라서 이참에 스트레스도 풀고 좀 새로운 것을 배워보자는 감정에서 회계자격증을 도전하게 되었어요. 이 분야는 배워두면 여러모로 도움이 되는 부분이 많아서 정하게 되었음니다.​작게 보면 가계부 등을 더 꼼꼼하게 작성, 활용할 수 있고 좀 크게 보면 이직 등을 할 때 더 전문적이고 급여가 높은 곳에 취업할 수 있게 해주는 역할 등을 하고 있었으니까요.

>

>

공부를 하면 장점이 많았기 때문에 첫 학습 목표로 정하기 안성맞춤이었어요. 회계자격증도 종류가 많고 시행처, 정부, 민간 등의 자격이 다양해서 처sound에는 무슨을 배워야 할지 잘 몰랐어요. 그래서 하과인 둘 조사하다가 이왕이면 이론 학습도 좋지만 실무적인 부분에 있어서도 배울 수 있는 라이선스를 선택하자는 감정에 구체적으로 전산세무회계 시험을 목표로 배우고 있답니다.​요근래은 이미 전산회계2급도 취득한 상태에요. 해당 회계자격증에는 전산 회계 1급과 2급, 전산 세무 1급과 2급 총 4가지 자격이 속해있는데요. 제가 취득한 것이 가장 낮은 급수 그 차후 1급, 이후 전산세무 2급, 1급의 순이라서 그때그때 차차 취득할 작정으로 배우고 있어요. 그래서 요근래은 1급을 학습하는 중이고요.​오거의 매일은 이미 공부하고 합격까지 했던 2급 회계자격증에 대해서 후기를 적어보려고 해요. 전공의 유무는 출발선 위치에서만 조금 차이가 있지 모두적으로 보았을 때는 동일하니까 저처럼 늦게라도 공부를 하고 싶다면 직접 실천해보는 게 좋은 거 같아요. 노력만 할것입니다면, 성실히 과정을 따라 배우기만 할것입니다면 충분히 취득할 수 있는 수준의 라이선스였거든요.

>

또한 응시자격 등 따로 제한하고 있는 것도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도전할 수 있었어요. 2급의 경우 저는 1달을 잡고 시작했답니다. 이때 인강을 들었어요. 사실 아예 독학을 해볼까 소견도 했지만 요즘 수준에서 단독 책만 보면 일부만 제대로 배울 수 있을 거 같더라고요.​또한 전산세무회계의 경우는 프로그램을 통해 실무도 공부를 해야 하는데 컴퓨터를 다루기 약간 어려워하는 제게는 전문교육 기관의 도움이 꼭 필요할 거 같았어요. 그리하여 여기의 강의로 공부를 하게 되었슴니다.​해당 기관의 수업은 일단 쉽게 알려주는 것이 가장 잘 맞았던 거 같아요. 저는 중소기업에서 가끔 경리 업무를 하긴 하지만 전문 라이선스도 없고 계산 정도만 할 줄 알았거든요. 그리하여 등에 대해서 모르는 것이 정스토리 많았는데 교수님께서 상세하게 천천히 알려주시니까 평일, 주스토리 가리지 않고 열한층더 공부할 수 있었어요.

>

시험 기간 진도도 다 과인가고 기출 사고 등을 풀었을 때 85점 이상을 받고 싶다는 명확한 목표가 있었는데 교수님의 수업을 차차 들어가면서 이룰 수 있었던 거 같아요. 저는 강의도 열심히 보았지만 주로 책을 볼 때때로이 훨씬 많았기 때문에 회사에 가서 근무할 때는 쉬는 때때로마다 교재에 있던 부록을 좀 읽었음니다.​따라서 분개과인 new 용어 등과 빨리 친해질 수 있었고 확실하게 풀 수는 없어도 일정 작성 형식에 대해서 배울 수 있었어요. 그리하여 귀가 후 남은 3~4때때로 동안 수업을 듣고 사고 풀고 배운 분량의 교재 범위를 찾아 읽고 마무리 하면서 그날 수업을 마쳤던 거 같아요.​주말에는 평소 공부하면서 부족했던 부분이과인 추가적으로 보충해야 하는 부분을 찾아 배우고 진도는 평소와 동일하게 과인갔어요. 1차적으로 회독을 할 때는 당연히 모르는 부분도 많았고 궁금한 사항도 많았음니다.

>

하지만 때때로을 낭비하지 않기 위해 보통 넘기고 반복하는 것으로 대신 했는데요. 신기하게도 2회독, 3회독 점점 많이 읽고 볼수록 이전에 이해할 수 없었던 부분들이 눈에 많이 들어오더라고요. 그래서 이때부터는 못하는 부분에 대해서 너희무 스트레스 받지 않고 나중에 미뤄서 다시 보고, 반복하면서 깨달았던 거 같아요.​필기든 실기든 과정이나 프로그램을 작성하고 다루는 모습을 크게 잡아서 세세하게 알려주시는 점이 좋았고 이해부터 습관화 할 수 있도록 지도를 해주시는 모습이 도움이 되었습니다. 실무에 대한 부분도 실질적으로 언급해주시면서 팁을 주셨기 때문에 더 오래 기억할 수 있었어요.​실기의 경우는 프로그램의 원리에 대해서도 설명을 해주시니까 왜 이 칸에 이 금액을 적어야 하는지 암기가 아닌 알고 적을 수 있었습니다.

>

수업을 다 들은 다음에는 교재를 읽으면서 부족한 부분에 따로 포스트잇으로 표시를 해서 자주 회독했고 전부적으로 한 눈에 들어올 수 있게 정리된 부분이 많아서 습관하기 편했어요. 기출을 들어가면서는 파이널 300제와 기출 분개 부록을 자주 이용했고 틀리는 유형에 대해서만 따로 풀면서 실수를 최소화하려고 했읍니다.​1달이라는 기간이 처소음 배울 때는 많이 짧을 줄 알았지만 해당 분야를 공부해보면서 기초를 잘 잡아두면 반복해서 출제되는 부분도 많아서 쉬워진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고 그러면서 성적대가 안정적으로 잘 나쁘지않아오기 시작했읍니다.​해당 시험에서 허가 기준이 몇 점인지, 범위가 세세하게 어떻게 나쁘지않아오는지 정스토리 잘 알고 계셔서 후반에는 자주 보아야 하는 부분부터 다뤄주셨습니다. 복습이 학습에서 정스토리 큰 영향을 주었고 외워야 하는 부분은 암기가 필수였습니다. 특히 용어, 프로그램 장부는요.

>

>

기입할 때 약간 더 빨리 적는 요령에 대해서도 설명을 해주셔서 70퍼센트나 차지하는 실기도 나름 빠르게 완성하고 겸열할 수 있었어요. 초반에는 기초, 후반에는 기출을 많이 다뤄보는 것이 실제 시험 점수에 많은 영향을 주는 거 같고 교수님께서는 요­즘 유형에 대한 부분들을 꼼꼼하게 다뤄주셔서 탄탄하게 준비하고 응시할 수 있었슴니다.​시험장에서 발생 활 수 있는 돌발 형세에 대해서도 미리 언지를 주셔서 그 부분도 유의하면서 시험을 보았던 거 같아요. 실제로 렉이 걸려서 자리를 바꾸는 형세도 겪었는데 알고 있던 부분이라 떨지 않고 응시했더니 바로 통과할 수 있었어요. 시험 텀이 2개월 정도라서 저는 이번에 1급 배워서 이후 기회게 접누구고 준비를 하려고요. 1급의 경우는 2급과 범위가 겹쳐서 보다 수월하게 준비할 수 있을 거 같아요.​​HACKERS 지원을 받아 작성하였슴니다.​